늑대아이

'늑대아이 아메와 유키' 가 원제

‘늑대아이 아메와 유키’ 가 원제

시간을 달리는 소녀 (時をかける少女), 섬머워즈 (サマ-ウォ-ズ) 의 감독 호소다마모루 (細田守) 의 신작 애니메이션 ‘늑대아이’. 전 작 들을 즐겁게 감상했었기에, 꽤 기대 중이었다. 그러나 현실은 상영관 거의 없음. 게다가 하루에 딱 2회 상영. 인터넷으로 티켓 예약을 하다 부글부글 뭔가 오기가 생겨버렸다. 그래… 내 생애 처음으로 조조를 보는거다. 해서, 그렇게 토요일 아침 9시로 예약을 하게 된다. 뭔가 오전의 극장은 졸라 조쿤? 사람도 없고, 1층에 있던 스타벅스에서 괜히 크로와상을 먹으며 영화 시간을 기다리기도 하고 말이지… 차도 가져오지 않아서인지 왠지 마음도 가볍다.

사실, 얼마 전에 돌돌미와 무슨 영화를 보러갔다가 우연히 이 애니메이션의 예고편을 보게 되었었는데, 트레일러 상으로는 귀엽고 밝기만 한 그런 애니메이션이라 생각했었다능. 게다가 이번 ‘늑대아이’ 를 보면서 뭔가 호소다마모루 감독의 애니메이션에는 이상한 점이 있다는 것을 발견했다. 늑대아이 초반 스토리 자체는 전혀 슬프거나 하지 않았는데도, 보는 중 내내 울컥울컥 하는거다. 뭔가 이건… 고교 시절, 햇살이 좋은 날에 학교 스탠드에 앉아 멀리 운동장에서 미친듯 축구를 하는 놈들을 보고 있는데, 나는 한 없이 멈춰 있는 듯 한 그런 느낌. (뭔가 망한 것 같은 표현) 아마도 의도 한 것이겠지만, 꽃밭 씬을 비롯하여, 배경들이 매우 정적인 가운데, 작은 요소 – 지나가는 행인들도 작게 표현한다 – 들만이 아주 느리게 움직여 뭔가 애잔한 분위기를 자아낸달까.

강의실에서 만난 늑대인간을 사랑하게 된 하나. 그렇게 태어난 유키와 아메. 인터넷 상에 떠도는 늑대아이의 감상평 중에는, 늑대와 사람 사이에 아이가 생긴다는 설정 자체가 말이 안된다는 비평이 있던데, 그런 인간들에겐 네셔널지오그래픽 같은 다큐만 보며 평생을 살라고 해 주고 싶다. 뭐, 하고 싶었던 말은 이 애니메이션의 주제인 늑대 아이 유키와 아메의 이야기로 중심을 옮기는 데 있어서, 출생 배경 따위에는 신경이 쓰이지 않았을 만큼 자연스러웠다는 것이다. 사실, 호소다마모루 감독이 늑대아이를 통해 말하고자 하는 이야기는 미야자키하야오 감독이 바람계곡의 나우시카 (風の谷の ナウシカ), 천공의 섬 라퓨타 (天空の城ラピュータ), 모노노케히메 (もののけ姫), 이웃의 토토로 (隣のトトロ) 같은 작품에서 보여주고 싶어했던 그것과 많이 닮아 있다. 인간 혹은 문명과 자연의 공존 혹은 인간이 자연을 바라보아야 하는 관점과 같은 것이 늑대아이의 메인 주제이다. 늑대인간은 자연, 하나는 자연을 사랑하는 인간, 아이들은 그 자연과 인간의 매개체이다. 사고로 늑대인간이 주검으로 발견되는 장면에선 옆에 하나에게 가져다 주려고 했던 것 같은 꿩 한마리가가 죽어 있다. 이 장면에서 먹을 것을 찾기 위해 인간이 만든 고속도로를 목숨을 걸고 횡단하다 로드킬로 죽어 나가는 동물들이 떠 올랐던 것은 나의 비약인 것일까. 그 주검의 허망한 눈은 늑대인간이 눈이 아닌 동물의 그것이다. 그 뿐만 아니라, 보호소에 갖혀 아메와 대화하던 생기를 잃은 늑대, 잠시라도 한 눈을 팔면 아이들에게서 드러나는 늑대의 귀와 꼬리. 그리고 그것을 필사적으로 사람들 눈으로 부터 숨기려 하는 하나. 그러나 아메는 자연으로 돌아가고싶어 하며, 유키는 학교에서 순간 드러난 야성으로 친구를 상처입힌다.

산으로 돌아간 아메를 찾아 정신없이 산을 오르는 하나. 그러나 곧 소용없는 일임을 깨닫는다. 인간이나 자연은 모두 본래 있던 곳에 있어야 가장 아름다운 것이라고 호소다마모루 감독은 늑대아이를 통해 이야기한다. 인간이 언제부터 이 지구의 주인이었던가. 서구의 프론티어정신이라는 미명 하에 자연은 인간이 순응시키고 굴복시켜야 할 대상이라 착각해 왔던 것은 아닌지 다시 한번 생각하게 해준, ‘늑대아이’ 를 올해 최고의 영화라고 평하고 싶다.

늑대아이”에 대한 4개의 생각

  1. 징징

    토요일 아침부터 그렇게 울게 될 줄이야-
    슬픈 건 아닌데, 뭐지 이 눈물은! 요런 묘한 기분. 참 좋았어…:D

    응답
  2. 이오

    넘넘 보고싶어요. 근데 하는곳이 없…고.다운로드도 안…되고ㅠㅠ
    울나라말 더빙은 없겠죠? 건우랑 같이 보고싶은데…

    응답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