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이 생겼어요

올ㅋ

올ㅋ

12년 전, 대포고냥군은 급 돈을 벌어야겠다 싶어, 잘 다니던 대학원을 때려치고 서울로 올라오게 된다. 친한 친구가 살고 있던 동네라는 이유로 첫 사회생활을 봉천동에서 시작. 철 모르던 그 땐, 좁은 골목골목 원룸으로 빼꼭히 들어찬 그 동네가 영화에서 가난한 흑형들이 막 돈 뺏고 하는 그런 슬럼같은 곳이라 생각했다. – 세월이 지나고 생각해보면, 딱히 봉천동이란 동네가 저렴한 곳이 아니었지 말입니다… 여튼, 이 후에도 그렇게 홍대 앞 등으로 전세를 전전하다 징징이라는 뛰어난 미모의 여자와 결혼을 하게 되는데, 문장의 흐름과는 전혀 관계 없이 신혼집도 전세. 그렇다. 서울에서 집을 사는 건 쉬운 일이 아니었던 것이다. 다음 이사 갈 땐 꼭 내 집을 마련하겠다며 다짐한 대포고냥군이 2년 후 옮긴 메종드상도도 전세. 털썩…

뭐, 그래도 아름다운 언덕의 꽃 같았던 신혼집, ‘신창체육관’ 과 낡았지만 따뜻했던 고양이 천국, ‘메종드상도’ 를 만나고 잘 지냈던 것도 진정 행운이었다. 그런데 전세라는 것이 집 값 떨어질 걱정 없다는 장점도 있지만, 두 해 마다 갱신해야하는 계약과 이사의 부담, 그리고 결정적으로 부동산경기가 하락하면서 하루하루 고가를 갱신하는 전세금의 압박이 스트레스였달까. 게다가 뭔가 집을 깔끔하게 꾸미고 살고 싶어도, 돈이 아깝다는 것이 전셋집의 단점 되시겠다. 그래서 징징과 대포고냥군은 결정했다.

‘그래. 집을 사자.’

일단, 서울시내에선 30평대 아파트를 사는건 자금 문제로 포기. 직장도 분당이고 하니, 근처로 알아 보기로. 그런데 많이 내렸다곤 하지만 분당구는 여전히 조금 부담이네… 으음… 조금만 더 나가볼까 하다가 눈에 들어온 곳이 여기 OPI 다. 분당 서현까지 차로 15분, 대중교통으로는 20분이면 충분하다. 녹물을 하도 먹어서 몸에 자석이 붙을 것 같았던 25년 넘은 메종드상도에 비하면 완전 새 아파트인데다, 칸칸 나뉘어 있는 지하주차장도 생겼다. 부동산에서 쓴 계약서를 들고 나오는데 징징이 우리 집이 생겼다며 울컥했다. 이런 초 미녀를 지금껏 전셋집에… 미안 올ㅋ

이사 하는 과정에서, 계약금을 미리 돌려주지 않았던 메종드상도 주인과의 트러블, 이사 당일날 바닥 공사 문제, 우리 털고양이들 넷을 어디다 맡겨야 할지 정도의 고민을 한 것 외엔 아주아주 원만원만하게 처리했다. 한 달이 지난 지금도, 징징은 아직도 이 집이 우리 집이라는 것이 실감나지 않는단다. 언제까지 여기 살진 모르지만, 처음으로 마련한 우리 집, 예쁘게 해 놓고 살자고 그랬다. ‘내래 꼭 초 부자가 되서리, 징징에미나이를 금방석에 앉혀 주갔어!’ 했다. 뭔가 인생의 시즌2가 열린듯.

우리집이 생겼어요”에 대한 12개의 생각

  1. munsuk

    나모키님- OPI 장만하신 것 감축드리옵니다. 🙂 (OPI – 메니큐어 아님 >.< ㅋㅋ) 정말 너무 놀러가고싶어요. 징돌이가 자랑한 카페들도 순례하고 싶네요. 특히 커피킹파크! 두분의, 아니 세분의 시즌2 퐈이팅!을 외쳐봅니다 😀

    응답
  2. 징징

    왠지 이 포스팅은 나를 돌려까기 하고 있는 것 같으다. 아하, 아하, 아하하하-
    나는 페라리, 오빠는 돈방석. 아주 죽을 똥 살 똥 벌어서 모아야겠다능요.
    “내래 금방석 꼭 기억하고 있갔시오!”

    일단은 거실 등부터 좀 끼우기로 해요;;

    응답
    1. 대포고양이

      사실 나는 페라리까진 필요없고요- R8 정도면 저렴하고… 음…
      열심히 살면 언젠간 그 정돈 이룰수 있을거임-
      초미녀, 절대 진심임. 절대. 절대. 절대.

      응답
  3. ㅅㅎ

    축하드립니당. 앞으로 더 좋은 일 많아지시길요.
    저희도 언젠가 내집마련을 할 날이 오겠죠? 껄껄

    응답
  4. ㅋㅁ

    성남지방법원 상남자!!!!!! 로 읽은 난 뭐지.. 각설하공.
    OPI에서의 즐거운 시즌2의 시작을 축하드립니다.
    우리 같이 R8을 보러가요!!!
    아마 우린 등치가 커서 안들어갈지도…..
    (게다가 그녀석은 문이 옆으로 열린단 말이예요!!!)
    형이 원하시는 벤츠 G 클래스를 타셔야죵…그걸루 갑시닷!!!

    응답
  5. gyul

    아… 감축드립니다…
    민형사상의 책임을 질수 있습니다 라는 무서운 문구가 써있는건 왠지 겁나지만…
    암튼 뭐든지 사는거중에 제일 큰거인 집!!!을 사셨다니…ㅎㅎㅎ
    이제 겨울에 눈 많이와도 차위에 눈 안치우셔도 되네요…^^
    좋은일들이 많아지실거예요… 금방석인증샷은 기대하고있겠습니달!!!

    응답
    1. 대포고양이

      고마워요 귤님-
      집을 매매하면서, 서울 집에 비하면 그닥 비싸지도 않은 이 집을 구입하는데
      또 대출을 내야 한다는 것이 참…;;; 나름 열심히 산다고 살았는데 말여요- ㅎㅎ

      응답
  6. 복숭아

    차장님 안녕하세요. 올만에 생각나서 들렀어요. 집 장만하셨구나 ㅎㅎ ㅊㅋ요. OPI 가 어디죠 ㅎㅎ 분당쪽인거는 같은데 ㅎ 저두 조만간 집장만해서 이사를 앞두고 있어요 ㅎ 암튼 ㅊㅋ드려용 ㅋ

    응답
    1. 대포고양이

      안그래도, 얼마 전 제가 다니는 회사에 코클 산업전망 발표 하러 오셨길래
      순서 끝나고 담배 태우면서, 윰댈님 어떻게 지내냐고 이야기 했었는데 말여요- ㅎㅎ
      링크 타고 가 봤더니, 다시 블로그 조금씩 하시는듯?
      윰댈님, 종종 뵈요-

      응답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