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KI @ CAFE FLAT

어느새 대포고냥군과 도돌미와입후의 마음의 고향이 되어버린 홍대앞 카페플랫. 내가 아는 한, 공식적으로 ‘민폐 끼치지 않는 선에서’ 동물 출입이 가능한 유일한 카페. 카페플랫의 주인장님들과 가까워지고 나서야 알게되었지만, 두 마스터 님들은 동물을 너무 사랑하신다는. 특히 ㅈㅎ님이 체력이 소진할 때까지 고양이들과 놀아주시는걸 보고 우리는 생각했다. ㅈㅎ님은 동물 조련사의 길을 걸으셔야만 했다고 말이다. 이런 이유로 카페플랫에 놀러갈 때마다 바둥, 구름, 우키 중에 하나를 데리고 가곤한다. 근래에는 우키만 연달아 몇 번 데리고 갔었는데 사실, 우키 이 전에는 바둥이가 항상 동행하곤 했었다. 그런데, 아실만한 분들은 아시는 ‘바둥이 배변 사건’ 이 후로 바둥이는 문제아로 낙인 찍혀 집에서 못 벗어나고 있다능. 고작 한 번 가지고 너무 가혹한 것 아니냐는 분 있을 것 같다. 부끄러워서 말씀은 드리지 않았지만, 그 후에도 한 번 더 쌌다. 휴우 -_-)y-~

우키는 이제 겨우 생후 10개월 쯤 되었음에도 집에선 오빠, 언니인 바둥이와 구름이를 모두 제압할 정도로 대단한 아이지만,  여자아이라 그런지 바깥에만 나가면 그렇게 순할 수가 없다. 테이블 위에 올려두면 위에서만 놀고, 조용히 식빵을 굽거나, 다른 손님들에게 러브러브 박치기를 서비스하는 등 외출하기 참 편한 고양이다. 뭐 그것도 아직 어려서 그런 것이겠지만 말이다. 최근에 슬슬 테이블 아랫 세상에 궁금증을 가지는 것 같은데, 구름이가 생후 일 년 반이 지나고서야 각성 (?) 한 것처럼 우키도 언제 바깥에서 똘끼를 드러낼지는 아무도 모를 일이지만.

우아- 거대한 트릴로 숲 속에 있는 것 같아-

메종드상도 헤비급 챔피언 우키 – 꼬리가 가래떡

구석구석 탐색 우키

창가 벌러덩 우키

야리는 우키

ㅈㅎ님의 페이크 먹이주기에 백번 째 속고있는 바보 우키

카페플랫에 온 손님들에게 러브러브 박치기를 시연하고 있는 우키

21 thoughts on “UKI @ CAFE FLAT

  1. jay군

    아~ 맑음이의 새벽녘의 박치기가 생각나는 우키의 영상..그나저나 카페 플렛의 저 자리는 저번에 갔을때
    우리가 앉았던 자리인데.. 아직 인사는 못했지만 플렛님이 계속 하게 되어 다행이라는..언젠가..나도 냥이들과 놀러갈 수 있었으면… 글구 보니 샌디에고는 낮기온이 27도얌..당장 내일부터 어떻게 다녀야 할지 걱정임..

    응답
    1. 대포고양이

      오늘 서울은 눈 대박-
      블리자드 만랩 시전한 듯- 아직도 눈 펑펑 옴-
      월욜 출장이었음 아마 비행기 연착으로 못 갔을거야-
      오늘 아침에 출근 전쟁이었음- 휴우-

      응답
    1. 대포고양이

      도돌미와입후는 퇴근하기 전, 이런 댓글을 남겨두고
      대포고냥군과 만나서 아래와 같은 것들을 먹어 치웠습니다-

      1. 즉석떡볶이 (라면사리, 오뎅사리, 삶은계란 포함)
      2. 오뎅 1인분 (오뎅 국물 훌떡 마심-)
      3. 무침만두 두개
      4. 밥 한공기 (즉석떡볶이에 비벼서 잡솨주심-)
      5. 요거트 아이스크림 1인분

      잘- 잡솨주셨습니다-

      응답
  2. 나비

    우에에엥~~~카와이 우키!!!!!!ㅠㅠㅠㅠ
    영상은 허락된 자만이 볼 수 있는?? 오늘은 보입니다효~~!!!
    그야말로 우키스!!!!!!!!!!!!!(Ukiss라 쓰고 우키스라 읽는^-^)
    우키 보고파욤~~쥘쥘~~ㅠㅠㅠㅠ(초흥분)

    응답
    1. 대포고양이

      아 그저께는 제가 실수로 유튜브에 영상을 비공개로 해놨지 뭐여요-
      로그인 상태라, 저한테만 보이는걸 몰랐어요-_-;;;
      UKISS 귀엽죠? 생긴건 우락부락해도 완전 애교덩어리임-

      응답
  3. ㅅㅎ

    아 너무 예뻐요 동영상도 너무나 앙증맞은 모습!
    그나저나 적나라한 ㅈㅎ사진은…..OTL입니다 크크크

    응답
  4. 지요

    뽑뽀를 해줄듯말듯, 애간장을 태우는 우키예요.
    그래도 라브라브 박치기는 성공 +ㅗ+
    우리 마루는 손을 보면 쓰다듬어 달라고 손박치기는 해주는데,
    얼굴에는 안해줘요. 으헝헝.

    응답
  5. 오란씨

    꺅!
    정말정말정말 귀여워요!!
    치즈는 뽀뽀뽀~하고 다가가면,
    요철혓바닥으로 쭈악- 핥아버리는 바람에.. 입술 닳아 없어질 지경;;;;
    (격한 애정표현, 싸나이 치즈ㅠㅠ)

    +우키도 빅타이거가 되어가고있군효!!

    응답
    1. 대포고양이

      아- 치즈는 핥는군요-
      구름이가 어릴땐 핥아주곤 했었는데, 크더니 안하더라구요-
      근데, 우키의 박치기는 정말-_-;;;
      안맞아본 사람은 그 맛을 몰라요-
      야단을 치거나 할 때, 박치기 하면 순식간에 정신이 혼미해짐-

      응답
    1. 대포고양이

      저희 집에 오셔서 한시간만 같이 놀아주시면
      우키가 아마 박치기 해 줄거여요-

      박치기를 받으면,
      머리속이 새 하얘지면서-
      눈은 하트가 뿅뿅 나가고-

      응답
  6. snowcake

    카페 플랫 방문 후기.
    맛깔나는 글솜씨를 구경하러 이 블로그에 가끔 방문하는 처자입니당~
    이 블로그를 통해서 알게된 ‘카페 플랫’을 드디어 오늘 방문했어요.
    가는 날이 장날이라고 어찌나 눈이 퍼붓는지! 창가 자리를 차지하고 한참을 놀다가 왔네요.
    ‘카페 플랫’을 소개해주셔서 감사해요~
    오늘 저녁6시까지 해서 오래 있지 못해서 아쉬웠어요.
    다른 카페로 자리를 옮겨왔는데, 카페 플랫의 그 삘~이 참 아숩네요.
    이런 카페 또 아시면 블로깅 부탁드려도 될까용~?*^^*
    아니, 블로깅은 수고스러우시다면
    띡~~온니~~~카페 title만 알려주셔도 완전 황송~

    응답
    1. 대포고양이

      스노우케잌님, 안녕하세요-
      카페플랫에 가셨는데 6시에 마감을 하더라는 말씀이시군요-
      고객의 불편사항은 마스터님께 전해드려 개선될수 있도록 하겠어요- 하하하-;;;
      저희는 토욜에 주로 카페플랫에 고양이들이랑 같이 마실을 가곤 해요-
      오프에서 언젠가 만나뵙길 기대합니답- 후후-

      요즘, 왠지 환절기라 그런지 게을러져서 말이죠-
      포스팅이 좀 뜸했네요- 이제 또 힘내서 써 보겠습니다-
      항상 애독해 주셔서 감사해요- ^^

      응답
  7. snowcake

    우어어어~답글 감사합니다~
    왠지 그 연예인 블로그에 글 남기고 답장 받은 그런 기분이에요. 허허허.
    언젠간 왠지왠지 얼굴도 보겠군요.ㅎㅎㅎ.
    그리고 6시에 마감했다는거
    플랫 마스터님께서 아시면 알바님들께서 혼나는건 아닌지 걱정이 되요.
    말씀 안하셔도 괜찮을 것 같아요.
    블로그 글 징짜 잼있어요. 글 솜씨 넘 좋으세효!!!^^
    또 놀러오겠슴돠

    응답
    1. 대포고양이

      압- 왠 황송한 말씀을-
      담에… ‘우키 한 박치기 하실래예?’ ^^;;
      아 그리고 스노우케잌님이 계셨을때, 플랫 마스터님도 계셨을거여요- ^^
      알바님만 계신 경우는 제가 본 적이 없어서리…

      응답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